홈 > 성민공동체  > 큐티 모음







끊이지 않는 전쟁

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!


[ 열왕기상 15:16 - 15:24 ]
 
16. 아사와 이스라엘의 왕 바아사 사이에 일생 동안 전쟁이 있으니라 

17. 이스라엘의 왕 바아사가 유다를 치러 올라와서 라마를 건축하여 사람을 유다 왕 아사와 왕래하지 못하게 하려 한지라 

18. 아사가 여호와의 성전 곳간과 왕궁 곳간에 남은 은금을 모두 가져다가 그 신하의 손에 넘겨 다메섹에 거주하고 있는 아람의 왕 헤시온의 손자 다브림몬의 아들 벤하닷에게 보내며 이르되 

19. 나와 당신 사이에 약조가 있고 내 아버지와 당신의 아버지 사이에도 있었느니라 내가 당신에게 은금 예물을 보냈으니 와서 이스라엘의 왕 바아사와 세운 약조를 깨뜨려서 그가 나를 떠나게 하라 하매 

20. 벤하닷이 아사 왕의 말을 듣고 그의 군대 지휘관들을 보내 이스라엘 성읍들을 치되 이욘과 단과 아벨벧마아가와 긴네렛 온 땅과 납달리 온 땅을 쳤더니 

21. 바아사가 듣고 라마를 건축하는 일을 중단하고 디르사에 거주하니라 

22. 이에 아사 왕이 온 유다에 명령을 내려 한 사람도 모면하지 못하게 하여 바아사가 라마를 건축하던 돌과 재목을 가져오게 하고 그것으로 베냐민의 게바와 미스바를 건축하였더라 

23. 아사의 남은 사적과 모든 권세와 그가 행한 모든 일과 성읍을 건축한 일이 유다 왕 역대지략에 기록되지 아니하였느냐 그러나 그는 늘그막에 발에 병이 들었더라 

24. 아사가 그의 조상들과 함께 자매 그의 조상들과 함께 그의 조상 다윗의 성읍에 장사되고 그의 아들 여호사밧이 대신하여 왕이 되니라
 
<묵상>
바아사가 왕이 될 수 있었던 것은 여로보암이 하나님 앞에서 불순종했기 때문이지만, 바아사는 왕이 된 후 여로보암이 했던 그대로 북이스라엘을 다스립니다. 여로보암 때 그랬던 것처럼, 그렇게 불순종하는 바아사왕은 끊이지 않고 전쟁을 일으키게 됩니다. 이스라엘 민족의 종교적, 정치적 중심지인 예루살렘과 멀지 않은 곳에 요새를 쌓은 것은 그가 품고 있는 욕망이 어떤 것인지 짐작할 수 있게 합니다. 결국 이스라엘 민족을 다스리는 권력을 독차지하고픈 권력욕이 남북국 간의 전쟁을 불렀고, 위기에 처한 아사왕은 이방민족의 왕 벤하닷을 끌어들여 바아사를 견제합니다. 그 과정에서 아사왕이 어렵게 채워 넣은 성전과 왕궁의 곳간이 다시 텅텅 비게 되었습니다. 세상 위에 군림하기를 원하는 권력욕은 끊임없이 갈등과 분쟁을 일으켜 자신도 이웃도 소모되고 파괴되는 결과를 부릅니다.
목록으로
오늘 0 / 전체 4624
no.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
공지

하나님이 세상을 이처럼 사랑하사 [2]

전홍식목사61492015년 1월 30일
공지

영생하도록 있는 양식 [7]

전홍식목사52932015년 1월 30일
공지

복음의 질서 [2]

전홍식목사54702015년 1월 30일
공지

그 무엇으로도 예수님과 복음의 길은 막을 수 없다 [2]

전홍식목사64772015년 1월 30일
공지

수잔나 웨슬리

전홍식목사62382015년 1월 29일
공지

주님이 있었기에 뼈깎는 고통도 이겼다 [1]

전홍식목사74402015년 1월 29일
공지

믿음이 건강할 때 미래가 있습니다 [3]

전홍식목사57422015년 1월 29일
공지

영적 분별력을 허락하소서 [4]

전홍식목사58892015년 1월 29일
공지

자기 십자가를 지고 나를 따르라 [1]

전홍식목사62952015년 1월 29일
공지

예수님의 신성

전홍식목사58812015년 1월 29일
4526

하나님 나라에서 살아가기 [1] image

김가희22632016년 9월 11일
4525

푯대를 향하여ᆢ [1] image

전홍식목사22632016년 9월 11일
4524

이신칭의(以信稱義) [1] image

전홍식목사22502016년 9월 11일
4523

잠시 뿐인 세상 재물 [1] image

전홍식목사23792016년 9월 10일
4522

돌아갈 내 고향 하늘나라 image

전홍식목사24882016년 9월 10일
4521

이상적인 가정의 모습 [2] image

전홍식목사21842016년 9월 10일
4520

샘으로의 초청 [2] image

전홍식목사22432016년 9월 10일
4519

순례자의 하룻길 [2] image

전홍식목사23442016년 9월 10일
4518

우리는 마지막이 아니다 [2] image

전홍식목사22182016년 9월 10일
4517

무엇에 기뻐하고 있습니까 [2] image

전홍식목사20062016년 9월 10일
4516

하나님의 눈으로 봅시다 [1] image

전홍식목사22672016년 9월 10일
4515

오직 순종으로ᆢ [1] image

전홍식목사22232016년 9월 10일
4514

즉각적인 순종이 생명을 살렸다 [1] image

전홍식목사23572016년 9월 9일
4513

지체하지 마십시오 [1] image

전홍식목사21832016년 9월 9일
4512

피차 복종하라 [1] image

전홍식목사24872016년 9월 9일
4511

악인의 최후는 비참합니다 [1] image

전홍식목사21742016년 9월 9일
4510

저는 죄인입니다 [1] image

전홍식목사23692016년 9월 9일
4509

왜 하나님의 음성을 피하는가 [2] image

전홍식목사23302016년 9월 8일
4508

불순종의 사람 [1] image

전홍식목사24642016년 9월 8일
4507

확실한 길 [2] image

전홍식목사21692016년 9월 8일

큐티(QT) 모음




서울특별시 동작구 성대로 12길 71 (상도동)  (이전주소 : 상도4동 279-422)   
 Tel.  02 - 823 - 6789 / Fax. 02 - 822 - 9200
Copyright(c) 2004 THE FIRST SUNGMIN PRESBYTERIAN CHURCH. All rights reserved